페이스북 로고 인스타그램 로고 로그인 회원가입 CONTACT US ENG

한국-스웨덴 양국가간의 교류와 공동 발전

민간차원의 친선, 학술, 문화의 증진에 중심이 되어 기여하겠습니다.

협회 소식 내용
제목 The farewell party of Mr & Mrs Arvelid- Jan 13, 2009
글쓴이 운영자
이메일 *****@*********  
날짜 2009-01-16 [13:45] count : 66
SNS 페이스북연결

0151.jpg

The farewell party for Mr & Mrs Arvelid was held at the Seoul Club on January 13, 2009. With the presence of H.E. Ambassador Lars Vargo and the former presidents of the association, around 30 people gathered to greet our friends and devoted members, who will be leaving Korea in February.

As part of the event, Mr. Ha C.Y delivered an appreciation plaque to each of Mr & Mrs Arvelid for their dedication and enormous contribution to our association. This was followed by many congratulations and farewell speeches by guests attending the party.

 

Mr& Mrs Arvelid moved to Korea in 1995 with an initial plan to stay little more than 3 years in order for Anders to establish Haldex Korea Ltd, but now they have ended up living in Korea for 14 years.

Whilst Anders served as vice president of the Korean-Swedish Association, Siv worked as president of SWEA and Nordic Club where she helped with a close connection between Korean and Swedish women in Korea. Their spirit of friendship and cooperation between Korea and Sweden were also recognized by the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and they were granted an honorary citizenship of Seoul in 2004.

It is a beyond description how much the family has contributed to our association, and it will be hard to find someone who could replace them. We will miss them so much. We sincerely wish their health and happiness in the years to come.

They are scheduled to leave Korea in early February 2009, and plan to revisit here a few times a year.

As Mr. Arvelid said in the evening, it was not a “farewell party” but a “see you again party”.

협회의 부회장님으로 오랫동안 애써주신 앤더스 아벨리드씨 부부를 위한 송별회가 2009년 1월13일 서울클럽에서 열렸다. 주스웨덴 대사관 라르스 바리외 대사님과 협회의 역대회장님들을 포함하여 30여명이 2월에 스웨덴으로 귀국하는 아벨리드씨 부부를 위한 이날 행사에 참석하였다.

이날 행사에서 하천용 협회장님에 의해 아벨리드 부부에게 감사패가 각각 전달되었으며, 많은 축하메시지와 작별메시지도 참석자들에 의해 이어졌다.

앤더스 아벨리드씨는 1995년 3년여간의 거주 계획을 갖고 Haldex 한국지사의 설립을 위해 한국으로 이주했으나, 지금까지 부부가 14년째 한국에서 살게 되었다. 남편인 앤더스 아벨리드씨가 한국-스웨덴 협회의 부회장으로 활동하는 동안, 부인 시브 아벨리드씨는 스웨덴 부인협회,노르딕 클럽의 회장을 역임하여 한국, 스웨덴의 부인들의 친선을 위해 큰역할을 하였다.

이 부부의 한국-스웨덴간의 우호증진은 서울시에 의해서도 인정받아 2004년 서울시 명예시민으로 위촉 받았다. 아벨리드 가족이 협회에 기여한 바는 이루말할 수가 없다. 그들을 대체할 분들도 찾기 어려울것이다.

아벨리드씨 부부는 2월초에 한국을 떠날 계획이며 수차례의 재방문 계획도 갖고 있다.

이날 앤더스 아벨리드씨가 말했듯이 송별 파티가 아닌 다시 만나기위한 파티였다.

협회 소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25 Nordic Club Christmas Party 운영자 2018-12-18
24 [Sweden-Korea Food Culture Exchange] 물고기로 읽는 두 나라.. 운영자 2018-11-08
23 Grand Gala II. "Verdi vs. Wagner" - October 12, 2.. 운영자 2018-10-09
22 Cooking and Wining - November 16, 2018 운영자 2018-10-09
21 [POSTPONED] Tips for Living In Korea - October 27.. 운영자 2018-10-09
20 사단법인 한국-스웨덴 협회 지정기부금 단체등록 완료 (Finalization of reg.. 운영자 2011-01-25
19 *2010 Spring Picnic (May 8,2010) 운영자 2010-05-01
18 최정필교수님, 최정대 대표 훈장수여 축사 (Congratulatory Address) 운영자 2010-07-25
17 2010 Spring Picnic 운영자 2010-05-16
16 Businessmen’s dinner schedule on December 10th .. 운영자 2009-11-24
15 *2009 Autumn Picnic in Nami - island 운영자 2009-11-11
14 Autumn Picnic: Oct 24, 2009 (Sat) 운영자 2009-09-17
13 Football Match in Spring (April 11, 2009)- At Han.. 운영자 2009-02-21
12 The farewell party of Mr & Mrs Arvelid- Jan 13, 2.. 운영자 2009-01-16
11 2008 Motherland Tour Group 운영자 2008-06-12
게시판 검색하기
검색
이전페이지12이전페이지